이전 다음
X
제목
박성희의 구술생애사
주요내용
박성희가 부산 병기지창 검열과에 근무할 때인데, 앞줄의 외국인 군인은 고문관들이다.
자료배경
박성희는 삼남의 막내로 태어나 6.25 사변 때 경찰로 재직하다가, 바로 군에 입대하여 영연방에 소속되어 전투에 참여했다. 휴전 후에는 부산 병기창에서 근무하다 제대 후 고향에 돌아와 농사와 정미소를 운영했다. 둘째 형이 일본에서 조총련 활동을 하다가 북한으로 이주한 사건으로 중앙정보부에서 고초를 겪기도 했다. 부인이 약 30년 동안 중풍을 앓아 지금도 병원에 입원 중이다.
자료정보
제작자 : 이균옥
제보자 : 박성희
제작년월일 : 2007.12.14
자료제작기관 : 20세기민중생활사연구회
자료번호 : 2-05LH19042007IGOBSH0035
과제정보
과제기간 : 2006. 12. 1 ~ 2008. 11. 30
과제명 : 가까운 옛날 : 민중생활사의 기록과 해설
과제기관 : 교육인적자원부 영남대학교
기록정보
기록형식 : JPG
기록언어 : 한국어
기록형태 : 이미지
자료출처 · 저작권
이 자료의 저작권은 20세기민중생활사연구회에 있으며, 문서로 된 동의 없이 무단으로 복제, 배포 및 사용할 수 없습니다.